현존하는 최고의 피아노 vst에 대해서는 유저들의 평가가 엇갈리겠으나, 가장 용량이 큰 피아노 가상악기가 무엇이냐 묻는다면 Production Voices의 Production Grand로 귀결됩니다. 현재는 Production Grand 2 (이하 PG2) 가 출시되어 있는 상태이구요. 


Production Voices의 다른 피아노 가상악기과 달리 PG2는 독립적으로 홈페이지를 만들어 관리할 정도로 내세우고 있는 Production Voices의 플래그쉽 피아노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압축되지 않은 상태의 PG2는 430GB라는 압도적인 용량을 자랑하는데, 8개의 마이크를 피아노 곳곳에 심어 24bit - 96kHz로 담아냈기에 용량이 클 수 밖에 없습니다. 8개의 마이크로 피아노 사운드를 담아내야 좋은 가상악기를 만들 수 있느냐는 의문에는 꼭 그렇지는 않다고 말씀드리고 싶으나, 이 8개의 마이크를 가지고 구현할 수 있는 피아노 소리는 PG2만의 매력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사실 Yamaha C7을 담아낸 가상악기는 이보다 훨씬 적은 용량에 적은 가격으로 다양한 브랜드에서 출시한 vst들이 존재하고 있고, '사용성' 측면에서 PG2가 다른 모델보다 편리하지 않습니다. 8개의 마이크 때문인데요, PG2의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음악적이거나 예술적이기 보다는, 엔지니어에 가깝기 때문에 상당히 까다롭습니다. 실제 피아노를 녹음한 경험이 많은 뮤지션이나 엔지니어에게는 각광받을 수 있겠으나, 피아노를 서브 정도로 사용하는 작업자의 입장에서는 용량면이나 가격면에서 그다지 매력적이지도 않는데, 사용 편의성에서도 좋지 않아, 왠만하면 초심자들에게는 추천하지 않는 가상악기이기도 합니다. 


어쨌든 Kontakt에서 돌아가는 압축된 형태의 용량은 200GB남짓으로 생각보다(?) 용량이 크지는 않습니다. 




* 제 경우는 예전 Grand 2의 유저였다가, Ivory로 넘어갔다가, Galaxy Instruments의 피아노 시리즈들에 고무되어 있다가, PG2로 온 경우인데, 가장 범용으로 무난하고 여러 면에서 점수를 잘 받을 수 있는 피아노는 Galaxy라고 생각합니다. PG2는 피아노를 메인으로 하는 전문 연주자, 프로듀서, 작곡가에게 유리하며, 레코딩 엔지니어 및 믹싱 엔지니어 관점으로도 본인의 음악을 접근할 수 있다면 더더욱 매력적인 가상악기입니다. 




저같은 Production Voices의 충성 고객들은 야마한 뿐만 아니라 Steinway를 출시해주기를 줄곧 기다려 왔는데요, 올해 Concert Grand Compact라는 이름으로 스타인웨이를 샘플링한 악기가 드디어 출시되었습니다. 


https://youtu.be/lMcEymozApc


위 영상을 보면, Concert Grand Compact 와 Production Grand Compact를 비교해 놓은 공식 영상을 볼 수 있는데요, 각각 스타인웨이와 야마하를 샘플링한 악기라 사용 용도가 다르므로 무엇이 더 낫다고 할 수는 없겠으나, 저나 지인들의 취향은 확실히 스타인웨이를 모델링한 Concert Grand Compact에 호감이 가는 분위기였습니다. 팝이나 퓨전 등에 많이 사용되는 야마하 C7과 재즈나 클래식에 많이 사용되는 스타인웨이 D에 대한 음악적 도구로서의 차이일 수도 있겠습니다. 


Compact 버젼 이후 차례로 LE, Gold, Platinum 버젼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었으나 요 몇달간 별다른 뉴스가 없었죠. 그러다 어제 Production Voices로부터 메일 한통이 도착했습니다. 요약하면 거의 완성단계에 있으며 올해 8월안으로 출시된다는 소식이네요. 


제작 중인 Concert Grand의 인터페이스는 다음과 같은데, 가장 최근 출시되었던 Compact버젼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인터페이스는 같고, 소리의 품질이나 마이크의 개수에 차등을 두어 가격을 책정하겠죠. 



메일 내용을 토대로 정리해보면 다음과 같이 출시될 것 같습니다. 


Concert Grand Platinum : 24Bit, 96kHz / 658GB (압축 342GB)

Concert Grand Gold : 24Bit, 44.1kHz / 299GB (157GB)

Concert Grand LE : 16Bit, 44.1kHz / 200GB (77GB)


현 단계에서는 사용자 인터페이스 및 각종 컨트롤, 기능 등이 완료되었고, LE와 Gold 버젼은 이미 서버에 올려놓았다고 하네요. (아직은 구매불가)


Keymap에서의 미세한 조정 등 마이너한 사항들은 계속 작업중이고, Platinum 버젼을 서버에 올릴 예정이라 합니다. 이후 홍보를 위한 영상이나 데모를 올릴 예정이라 하구요. 


출시 시기가 늘어지는 이유중 하나가 Kontakt에 정식 등록하는 문제를 놓고 고민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Native Instruments의 정책상 Kontakt에 정식 등록하기 위해서는 소정의 라이센스 비용을 물어야 하는데, 이 비용이 만만치 않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습니다.) 


또한, Production Grand 2 Platinum과 같은 거대 용량을 다운받는 방식이 하나당 500MB정도의 압축파일 수십개로 나누어 받는 형태라 그 불편함이 이루말할 수 없었는데, 이번에 Production Voices 자체의 다운로드 매니져 소프트웨어를 개발하여 테스트 중이라고 하네요. 


가격은 LE $149, Gold $229, Platinum $329가 될 예정이고, PG2 때와 마찬가지로 Platinum 버젼에는 LE와 Gold가 모두 포함될 것 같습니다. 업그레이드는 Compact에서 LE로 가능할 것이라 하는데 불만이 좀 있을듯 합니다. Platinum으로 업그레이드 하기 위해 일부로 Compact 버젼을 구매한 유저들이 있을테니까요. 아마 출시시기에 맞추어 업그레이드 플랜이 세분화되어 나오지 않을까 합니다. 


또한, PG2를 보유한 유저들은 출시 초기에 할인된 가격이 안내될 것이라 하네요. 













  • VST 2018.07.02 20:00 신고

    안녕하세요! 저도 작년부터 이 제품을 기다려왔었는데 감감 무소식이라 답답해 하던 중이었습니다ㅎㅎ
    프로듀싱보다는 피아노 연주에 가상악기를 더 자주 사용하는 터라 오매불망 중입니다.
    이 회사의 악기가 확실히 용량 면에서도 부담이 가고 컨트롤도 쉽지 않은 측면이 있는데
    페달링이나 fff의 표현 등 PG2의 단점들을 개선했을 지가 제일 궁금하네요.
    LE와 Gold의 출시일이 7월 중으로 알고 있는데 7월초에 출시되는건 무리일려나요?
    Platinum과 LE의 차이는 사실 음질 뿐이기 때문에 큰 욕심 안부리고 Compact 유저로써 LE로 업글할까 생각중입니다. (사실 금전적인 이유가 크지만)
    어서 데모라도 들어보고 싶네요!

    • BlogIcon Monopet 2018.07.05 09:58 신고

      저도 기다리고 있어요 ㅎ

      Production Voices의 책임개발자인 Jason Chapman과 이메일을 주고 받았었는데요, 7월의 LE와 Gold 출시계획, 8월의 풀버젼 출시계획은 여전히 유효한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홈페이지 상에는 'Available Soon'으로 와꾸만 보여주고 있구요. 이 회사가 그다지 마케팅에 뛰어난 회사가 아니라서 명확한 날짜를 명시하는 식으로 제품을 출시를 준비하지는 못했으나, 엔지니어가 직접 얘기한 부분이라 지켜질 것으로 보이네요.

      게다가, Production Grand 2와 Concert Grand Compact를 함께 보유한 유저들에게는 좀 더 센 할인을 적용한 프로모션을 기획중이라고 하니, 예상일정대로 천천히 기다리셨다가 할인 등을 잘 고려하셔서 구매하시면 좋겠습니다.

      연주를 위주로 하신다면, 16bit 44.1k 샘플레이트의 LE를 구매하셨다가 차후에 업그레이드하는 방식도 좋을 것 같아요. 저는 프로듀싱에 믹싱까지 해야하는 입장이라 24bit 48k가 필요해서 풀버젼이 나올 8월까지 기다릴 예정입니다 :)

    • VST 2018.07.14 18:30 신고

      아직 깜깜무소식이네요..ㅎㅎ 작년부터 출시가 계속 미뤄졌는데 신중에 신중을 기하는 모양인가 봅니다.
      저는 기본 가격외에 업그레이드 가격이 궁금한데 LE가 149달러이고 컴팩트버전이 99달러였으니 기본 업그레이드 가격 50달러에 인트로오퍼를 제공하는 식이었으면 좋겠습니다ㅎ

    • BlogIcon Monopet 2018.07.15 23:19 신고

      베타버젼으로 빠르게 출시하는 것보다는 제대로된 버젼으로 조금 더 느리게 출시하는게 나을 수도 있겠지요. ㅎ 여유있게 기다려보세용~

    • BlogIcon Monopet 2018.07.22 00:20 신고

      흠... 여전히 Available Soon 이네요... 중순도 이제 다 지 났는데

    • VST 2018.07.23 19:40 신고

      맞습니다 ㅜ ㅋㅋ Walkthrough 영상이 잔뜩 업로드 되었길래 들어가서 보니 영상 설명에 버전 구분없이 Concert Grand는 8월에 출시한다고 적어놓긴 했더라구요. 그냥 8월로 생각하고 있어야겠습니다. 기다리다보면 한도끝도 없겠네요 ㅎ

    • BlogIcon Monopet 2018.07.24 10:12 신고

      네~ 아무래도 제품은 개발이 완료되었을텐데 어떻게 배포할 것인지에대해 결론이 안나서 시간이 걸리는 것으로 예측합니다.

    • VST 2018.08.02 11:52 신고

      8월 7일 출시확정메일이 왔네요 ㅎㅎ

    • BlogIcon Monopet 2018.08.02 13:37 신고

      기대되네요. 출시가 조금만 더 빨랐다면 최근에 작업한 앨범에서 사용해볼 수 있었을텐데 아쉽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

    • BlogIcon Monopet 2018.08.09 12:24 신고

      기존 사용자에게 Gold와 LE 버젼만 먼저 공개가 되었군요. 저는 Full 버젼을 사야하는터라 이멜로 문의했더니, Full 버젼 출시에 맞춰서 다시 메일을 주면 Individual Pricing으로 안내해주겠다고 하네요 ^^ 구매하셨는지 소리는 어떤지 궁금하네요~

    • VST 2018.09.26 15:11 신고

      답장이 많이 늦었네요..!
      저도 일전에 출시 소식을 듣고서 Concert Grand에 대한 여러 정보나 다른 뮤지션들의 리뷰들을 알아봤었는데, 생각보다는 기대 이하라는 평도 많고 무엇보다 Production Grand 2 에서 지니고 있었던 버그나 단점들이 유지가 되고 있다는 말을 듣고 망설이다 결국 구매는 하지 않았습니다.
      하프페달링에서 문제가 있는 것 같고 고음 쪽에서도 컴프레싱이 너무 많이 걸린것 아니냐는 반응도 있었습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는 무엇보다 업그레이드 가격이 제 예상과 다른 가격으로 책정이 되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LE 가격에서 Compact 가격을 뺀 만큼만 지불하면 업그레이드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Production Voices 쪽에서는 Compact를 얼마에 구매하였든 단돈 20달러의 할인 쿠폰만 주는 방식이었고, 심지어 저처럼 19달러로 Compact를 구매한 유저는 20달러 쿠폰마저 지급이 되지 않았습니다.

      서버 유지비나 기타 경제적인 측면에서 회사에 자금이 필요했던 것은 이해하지만 저로서는 악기 자체의 단점이나 이정도의 업그레이드 책정 가격으로 지갑을 열기에는 조금 부담이 되었네요. Compact의 음색으로도 충분히 만족할만 하구요..

      블랙 프라이데이나 기타 할인 프로모션이 진행이 되면 고려해보겠지만 아직은 잘 모르겠네요ㅎ pianocroquis님은 혹시 구매하셨는지 어쩐지 궁금하네요^^

    • BlogIcon Monopet 2018.09.30 12:15 신고

      음, 저는 Full 버젼을 기다리고 있어서 문의했더니 Full 버젼이 Available하게 될때 다시 연락을 주면 할인된 가격을 제공하겠다는 메세지를 받았습니다.

      그래서 아직 LE나 Gold버젼은 구경못해봤습니다. 1개의 마이크인 Compact버젼에는 깊은 인상을 받았는데, 상위 버젼이 기대이하라는 평가는 아쉽네요. 다만, 고음쪽의 컴프레싱 느낌은 8개의 마이크를 잘 조절하면 해결될거라 생각합니다. Production Grand가 그랬거든요. 8개의 마이크를 마치 실제 스튜디오에서 녹음할때처럼 엔지니어의 관점에서 다루어야해서, 일반 피아노 연주자나 미디 작업자가 직관적으로 소리를 만들어내기에는 불리한 점이 많다고 느꼈습니다. ^^;

      저는 개인적으로 이 회사가 상당히 어설프다고 느끼는 점이, 제품을 업데이트해도 메일로 고지를 하지 않더군요. PG2의 경우도 업데이트가 몇번 이루어졌는데, 6개월 후 홈페이지에 가서야 알게되었을 정도니.... 예전에 커뮤니티에서 여러번 언급되었던 PG2의 단점들 (페달링, 터치강약 등)은 업데이트로 많이 개선이 되었습니다. 아마도 유저들이 제때에 업데이트를 하지 못해 여전히 단점으로 여기고 있는 것은 아닌가 생각이 드네요.

      PG2d의 사용 결과, 8개의 마이크가 모두 필요하지 않습니다. 원하는 음색을 만들어내기 위해서 4개 이하의 마이크를 잘 조정하면 되더군요. 특히 솔로 피아노 연주가 아니라면 1~2개 마이크로 왠만큼 해결이 됩니다. 따라서 믹싱을 위해 24bit 48kHz 이상의 음질이 필요하신 경우가 아니라면 Compact버젼을 계속 사용하셔도 아주아주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어쨌든 풀버젼 출시되고 제가 구매한 후에 리뷰를 작성해보도록 할게요~ 기다려주세용 ^^

    • VST 2018.10.07 18:31 신고

      얼핏 듣기로는 Jason Chapman 이분이 거의 혼자서 제작, 판매에 관여한다고 하던데 업데이트 공지나 사후 관리에 있어서도 그러한 한계가 보이는 것 같습니다. 다만 한편으로는 홀로 이런 모든 것을 관리한다는 것 자체가 정말 대단해 보이네요.

      PG2도 그렇고 현재 리뷰가 많이 적어서 말씀해 주신 마이크 세팅에 따른 소리나 페달링과 관련된 정보를 접하기가 힘든데 혹 리뷰를 하신다면 꼭 보겠습니다~!^^